고양이, 고양이/일상 2013. 10. 25. 07:07

안기는 고양이 마타는 애기영감님!

< MEEOOW >의 추천 포스팅 ▼




안기는 고양이 마타는 애기영감님!



마타는 안으면 힘을 쫙~ 풀고 누워서 기분이 참 편안해진답니다.
약간 묵직한 느낌이 드는 것도 좋고, 폭신폭신 따뜻한 체온도 좋지요.
평소에는 아닌 척~ 하면서 은근히 안기길 바라는 눈치랍니다.





형아가 슥슥 쓰다듬어 주니까 완전 편안한가 봅니다. ㅎㅎ
꼬리 쪽도 조물조물 마사지 해주고 목 뒤도 꼭꼭 눌러 지압해주지요.


가물가물~


졸음이 몰려오시는 저희 집 어르신 한 분.ㅋㅋㅋㅋ
하는 짓은 애기인데 저 표정은 영락없는 어르신입니다.
마타 애기영감님~


웅?


시원하시죠~ 오래오래 사세요!
그리고 참고로 이 누나에게도 넓고 튼튼한 무릎이 있답니다~


흠흠 생각해볼게요!


ㅋㅋㅋㅋ 도도한 눈빛을 날려주며 “나 쉬운 고양이 아니야!” 라고 어필해보지만

아마 내려놓으면 또 안아달라고 앵앵 울겠지요!
겉은 도도하지만 속마음은 떼쟁이인 마타야~ 언제까지나 애기영감님으로 있어주렴! ㅎㅎ










Related Posts Plugin for WordPress, Blogger...
Posted by 괭인

  1. 비너스

    2013.10.25 09:24 [Edit/Del] [Reply]

    축 쳐져있는 수염때문인지 오늘따라 영감?느낌이 나는 것같기도해요~ㅎㅎ

  2. 아스타로트

    2013.10.25 10:26 신고 [Edit/Del] [Reply]

    고양이들은 진짜 아가같기도 영감님같기도 한 것 같아요~
    제가 보기엔 하는짓은 어르신인데 얼굴이 아가인데요ㅎㅎㅎ

  3. 삿포로

    2013.10.25 11:40 [Edit/Del] [Reply]

    아웅~~~ 하얀 발이 너무 귀여워요~>.< 쓰담쓰담

  4. +소금+

    2013.10.25 22:57 신고 [Edit/Del] [Reply]

    아웅~~~ 넘 귀여워요~~~
    무릎냥이 정말 부럽네요~~~ 가을이는 무릎냥이 아니라서.. 엉엉..